메뉴 노출/비노출

전문가 칼럼

초보투자자가 100% 성공하는 확실한 방법
Date. 2021.01.15
Hit. 787

안녕하세요, 제주바다입니다.

올해로 3년차 투자자가 되었습니다.

 

주식으로 4천만원, 오피스텔로 4천만원 날리고

월부에 와서 정신차려 공부한지 3년차.

순자산 10억을 넘겼습니다.

 

분기마다 한번씩 회사때려치고 싶다하는 남편에게

"5년뒤에는 자기 하고싶은 일 하게 해줄게 조금만 더 힘내줘 고마워."라고 말할 수 있고

이젠 이런 제 말을 남편이 믿어줍니다.

 

제가 뭘 잘 했길래... 이런 감사한 결실을 얻게 되었을까요?

 

바로,

멘토님, 튜터님들께서 하라고 말씀해주신대로 그대로 했기 때문입니다.

 

너무 간단한가요?

 

'왜 목표,실적,감사일기를 쓰라고 하시는거지?'

'왜 투자도 못하는 이 지역을 가라고 하시는거지?'

'아이폰도 녹음되는데 왜 바꾸라고 하시는거지?'

'차 타고다니면서 보면 되는데 왜 힘들게 다 걸으라고 하시는거지?'

'택시타면 되는데 왜 운전을 배우라고 하시는거지?'

 

초보투자자가 가장 경계해야할 것이 바로 가르쳐 주신 것을 행동으로 옮기기 전에 고민하고 걱정하고 주저하는 것입니다.

 

실제 행동해서 겪어보기 전에는 아무리 설명해줘도 알 수 없는 영역이 분명히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머리굴리면서 재지말고 하라고 말씀하신 것은 할 것

제가 월부에서 배우는 사람의 자세로 마음속에 담아온 다짐입니다.

 

<0년차>

 

# 계약금 돌려달라고 사정해보세요.

 

2018년 말에 투자코칭을 받았습니다.

잘못된 투기로 계약한 오피스텔 계약금 수천만원을 돌려달라고 사정해보라고 조언해주셨습니다.

 

비록 돈을 돌려받지 못했지만,

남에 손에 들어간 내 돈은 찾아올 수 없다는 걸 뼈저리게 깨달았습니다.

 

# 지출을 더 줄이고 맞벌이하면서 투자공부를 하세요.

 

외벌이라 저축이 어렵다고 말씀드리니 지출을 더 줄이고 맞벌이를 하면서 투자공부를 하라고 조언해주셨습니다.

 

일도 처음부터 다시시작, 투자도 처음이었고, 아이도 어린이집을 처음 가는 시기였습니다.

10, 11시까지 야근하는 날엔 회사 근처 24시간 카페에서 이틀 밤을 새워 임보를 쓰느라

같은옷을 3일 연속으로 입고 출근하기도했고,

 

하나는 놔야한다는 생각에 회사를 내려놓았습니다.

 

이렇게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을 해보고나니

어떤부분을 위임해야할지 확실히 파악할 수 있었고, 투자에 더 집중할 수 있게되었습니다.

 

<1년차>

 

# 전화임장 하루에 20번씩 하세요.

 

1호기를 하려고 의지에 불타올라 여기 저기 쑤시고 다녔지만 계속 허탕만치고다닐 때,

전화임장 하루에 20번씩 하라고 조언해주셨습니다.

 

매일 전화를 돌렸고,

제가 보던 지역의 모든 부동산에 전화를 했습니다.

그렇게 1호기를 투자했습니다.

 

# 아파트 전세투자만 해도됩니다.

 

아파트 전세투자만 해도 공부할게 정말 많고, 목표한 노후자금 이상을 벌 수 있다고 말씀하셨습니다.

다른곳에서 다른 투자방법으로 수 억을 벌었다고 해도 관심갖지 않았습니다.

 

제가 배우고 있는 것을 더 잘하기 위해서 배운대로 독서, 강의, 임장, 투자를 지속했습니다.

 

<2년차>

 

# 본질을 보고 투자기준에 따라 투자하세요.

  

규제가 심해지고 취득세가 상상이상으로 올라 방향을 잡지 못하고 우왕좌왕할 때

꼼수를 써서 투자하지 말고 본질을 보고 투자기준에 따라 투자하라고 조언해주셨습니다.

 

규제를 맞아 분위기가 매우 차가웠던 저평가된 지역에 투자했고

매도자에게 돈을 빌려서 잔금을 치루는 매수자 초우위 시장을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다시한번 여쭤볼게요.

 

하라고 말씀해주신대로 하고 계신가요?

 

만약 여러가지 상황과 이유로 복잡한 생각들 때문에 두려워서 그렇게 하지 못하고 있다면

막연하게 걱정만 고민만 하지 마시고 '어떻게 하면 할 수 있지?'를 생각하고

즉시 행동으로 옮기시길 바랍니다.

 

모든 초보투자자들을 응원합니다~^^

 ▶더 자세한 후기 보러가기